'존재'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09.08.18 이름 / 성명 / Name (2)
  2. 2008.11.13 참을 수 없는 낄적임의 가벼움 (3)
Paradigm Shift2009.08.18 02:01
이름

성명

Name


당신의 이름이 지금 이 순간 , 성을 포함해서 통째로 바뀐다고 생각해보자.

그럼 지금까지 몇 십년을 살아온 당신의 존재가 바뀌나?

이름을 바꾼들, 무엇이 바뀌겠는가....


나를 홍길동이라 부르면 어떻고,

나를 반기문이라 부르면 어떤고.

나는 나일 뿐인 것을 ...


Philosophiren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aradigm Shift' 카테고리의 다른 글

세상 분쟁의 근원  (0) 2010.09.21
"10년전"과 "3억" 중 당신의 선택은 ?  (5) 2009.09.12
이름 / 성명 / Name  (2) 2009.08.18
Blood donation (헌혈)  (0) 2009.07.17
악이 승리하는 법  (0) 2009.06.14
대한민국 사교육  (0) 2009.03.07
Posted by Philosophiren
개인적인 글2008.11.13 13:32


미쳤다라고 표현하는 것이 가장 좋을 듯 하다. 어느 날 갑자기, 적고 싶어졌다. 무언가가 미치도록 적고 싶어졌다. 논어가 어쩌고, 노자가 어쩌고, 목민심서가 어쩌고 하는 것이 아니라, 내 생각을 꺼내고 싶었다.

장편소설 두 권 분량의 소설 [거래]를 겁 대가리도 없이 시작하여 쓰고 있으며, 아침 저녁으로 글을 써댄다. 소설인지, 수필인지, 정체를 알 수 없는 그 무언가를... 나의 블로그가 불쌍할 지경이다. 하나의 플랫폼에 불과한 너에게 무슨 죄가 있으리. 거기에 울분을 토해내고 있는 내가 미친 놈이지.

참을 수 없는 존재의 가벼움.
참을 수 없는 사람의 가벼움.
참을 수 없는 사랑의 가벼움.

그리고 정말 참을 수 없는 내 낄적임의 가벼움.


오늘도 개구리가 된다.
듣는 사람 없어도 날이 밝도록 울어대는 개구리처럼…

Philosophiren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개인적인 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참을 수 없는 낄적임의 가벼움  (3) 2008.11.13
31살. 하고 싶은 것을 하련다.  (3) 2008.11.07
Posted by 비회원